일반기사

韓 '여권파워' 세계 3위… 무비자·도착비자로 189개국 여행가능

'여권파워' 세계 3무비자·도착비자로 189개국 여행가능

 

무비자, 도착비자로 입국 가능한 국가 수

일본은 191개국으로 1.. , 독일과 함께 3

미국은 공동 9..2015년엔 공동 1

 

 

[서울=뉴시스] 남빛나라 기자 = 전 세계에서 여행하기 가장 좋은 여권(旅券)은 일본의 여권이며, 한국도 3위로 상위권에 올랐다.

8(현지시간) 글로벌 영주권 자문업체 헨리앤드파트너스가 집계한 '헨리여권지수' 공식 홈페이지는 올해 첫 세계 순위를 공개했다. 이 지수는 국제항공운송협회(IATA) 자료를 바탕으로, 해당 여권 소지자가 무비자 혹은 도착비자로 입국할 수 있는 목적지의 수를 반영한다.

일본이 1(191개국), 싱가포르가 2(190개국)를 차지했다. 한국(189개국)은 독일과 함께 3위였다.

뒤이어 이탈리아·핀란드(188개국), 스페인·룩셈부르크·덴마크(187개국), 스웨덴·프랑스(186개국), 스위스·포르투갈·네덜란드·아일랜드·오스트리아(185개국), 미국·영국·노르웨이·그리스·벨기에(184개국), 뉴질랜드·몰타·체코·캐나다·호주(183개국), 슬로바키아·리투아니아·헝가리(181개국) 등이 상위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중국은 72(71개국)였다. 북한은 39개국으로 시리아와 함께 100위를 기록했다.

최악의 순위인 107위를 기록한 곳은 아프가니스탄(26개국)이었고, 이라크(28개국), 파키스탄·소말리아(32개국), 예멘(33개국) 등도 하위권으로 집계됐다.

CNN은 공동 8위인 미국과 영국이 5년 전인 2015년에는 공동 1위였다면서, 순위가 계속 하락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절차가 진행 중인 상황에서 영국의 이같은 하향 추세가 곧 반전되지는 않으리라고 CNN은 전망했다.

반면 아랍에미리트(UAE)18위로 지난 10년 사이 47계단이나 상승했다. 입력 2020.01.08. 14:53

 

 

 



주요활동



북한, 2월까지 시설 철거 요구…전문가 “한국, '개별 관광'으로 끈 이어가려는 의지” 북한, 2월까지 시설 철거 요구…전문가 “한국, '개별 관광'으로 끈 이어가려는 의지” 북한이 또다시 금강산 관광지구 내 남한 측 시설의 철거를 요구했습니다. 지난해 12월 말 대남 통지문을 보내온 것인데요, 한국은 이에 대해 개별 관광을 추진해 대북 제재 속에서 북한과의 끈을 이어가려 한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서울에서 한상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북한이 지난해 12월 말 개성 남북연락사무소를 통해 다음달까지 금강산 남측 시설물을 모두 철거할 것을 요구하는 대남 통지문을 발송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은 지난 11월에도, 11월 말을 시한으로 한 시설물 철거 요구 통지문을 한국 측에 보냈었습니다. 하지만 한국 정부는 북한의 전면적인 철거 요구에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금강산 내 컨테이너 숙소 등 오랜 기간 방치돼온 일부 시설에 대한 정비 필요성에는 공감하지만 전면 철거는 받아들일 수 없다는 겁니다. 이와 관련해 한국 정부는 금강산 시설 철거에 대한 남북 간 인식 차이가 좁혀지지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의 17일 브리핑입니다. [녹취: 이상민 대변인] “북한으로서는 지금 ‘남측 시설을 다 철거해야 된다’ 그리고 ‘문서 교환

[심층분석] 2020년, 전체주의 먹구름이 몰려온다 [심층분석] 2020년, 전체주의 먹구름이 몰려온다 강량 (한국국가전략포럼 연구위원) 좌파이념의 마스크를 쓰고 있는 자들은 너무도 쉽게 입만 열면 꽃길과 비단길들만 가자고 강조한다. 무척 감성적이고 듣기에는 매우 감미롭지만, 진작 그 문을 열고 들어서면 개인의 가치와 자유가 소멸되고 인간이 인간을 사육하고 노예화시키는 지옥의 길이 끝없이 펼쳐진다. 관념적이고 추상적인 이념적 도그마에 빠져 유토피아를 고집하는 이들은 전체주의적인 집단의식과 연대로 인간의 본성과 한계를 쉽게 넘어설 수 있다고 항상 유혹하며, 신으로부터 부여받은 인생이란 삶의 무게에 지쳐 있는 나약한 인간들의 의식을 마비시키고 자신들의 세계로 쉽게 빨아들인다. 19세기말 프랑스혁명 이후 로베스피에르의 자코뱅당이 보여줬던 인민민주주의 또는 전체주의는 그 후 100년간의 세월 속에서 혹독한 전쟁을 통해 또는 자체적인 혁명과정들을 통해 전 세계에 걸쳐 1억 명에 달하는 고귀한 목숨들을 앗아갔으며, 20세기 초반 소비에트 출범 이후 국제사회가 겪었던 또 다른 전체주의 사회의 저돌적인 도전은 수많은 국가와 인민들이 고통과 희생을 감내해야만 했던 지워질 수 없는 역사적 아픈 상처를 남겼다. 돌이켜보면 이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