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최종편집: 2016.08.30 13:04:24
 
배너
아시아태평양공동체
최종편집: 2016.08.30 13:04:24
배너
 
English 日語 구분선 전체기사 구분선 컬럼 구분선 한중일 관계 구분선 남북문제와 국제관계 구분선 국내외 NGO활동 구분선 일반기사 구분선 자유게시판 구분선 자료실
 
 
 
 
우리는 언제까지 '방어'에만 매달릴 것…
우리는 언제까지 '방어'에만 매달릴 것인가김대중 고문 북한이 공격에서 한발 앞서가면 방어적으로 뒤따라가기만 해 守勢로만 가면 무기력해 보여… 사드로도 안보 난국 타개 못하면…
 
 
‘1948년 건국’이라 하지 못할 이유…
‘1948년 건국’이라 하지 못할 이유 없다강규형 명지대 교수·현대사 야당, '1948년 대한민국 건국' 두고 "얼빠진 주장"이라며 저급한 비난 '1948년 체제' 극복해야 한다는 철지난…
 
 
대한민국 안보, 중대결단 필요하다
북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쏘아…
대한민국 안보, 중대결단 필요하다허문명 논설위원 미국에서 본격적으로 핵전쟁 전략을 연구한 버나드 브로디 예일대 교수는 1945년 일본에 원자폭탄이 떨어지자 “내가 쓴 글들은…
 
 
사회주의 체제 붕괴와 북한
사회주의 체제 붕괴와 북한김병연 서울대 교수·경제학부 지금부터 25년 전인 1991년 8월, 소련에서 일어난 쿠데타는 역사를 바꿨다. 글라스노스트(개방)와 페레스트로이카(재건)…
 
 
인천상륙작전과 '중공군'에 대한 기억
인천상륙작전과 '중공군'에 대한 기억김기봉 경기대 사학과 교수 전쟁은 역사의 주된 주제다. 서양 역사의 아버지 헤로도토스와 투키디데스가 역사를 쓴 이유는 전쟁을 기억하기 위해…
 
 
공직사회의 부정부패를 방지하려면
공직사회의 부정부패를 방지하려면정천구 서울디지털대학교 석좌교수 공직사회의 부정부패가 다시 큰 정치사회적 쟁점으로 떠올랐다. 고위 공직자의 일부가 뒷돈을 챙기며 각종 이…
 
 
귀족노조의 기득권 타파가 정답
[분석] 한국사회의 고용 악화, 진단과 처방
귀족노조의 기득권 타파가 정답[분석] 한국사회의 고용 악화, 진단과 처방 최승노 미래한국 편집위원 대기업·공공부문 노조의 고임금은 생산성이 높아서가 아니라 강성노조의 파…
 
‘공산주의’도 ‘사회주의’도 불손한 북한
‘공산주의’도 ‘사회주의’도 불손한 북한송평인 논설위원 사회주의란 말의 창시자는 프랑스의 생시몽이다. 그는 개인주의에 반대해 사회주의란 말을 사용했…
통진당 출신이 장악한 민중연합당, 이대로 둘 건가
통진당 출신이 장악한 민중연합당, 이대로 둘 건가 민중연합당이 어제 새 지도부로 선출한 공동대표 4명 중 상임대표를 포함한 3명이 옛 통합진보당 출신이다. 상…
청년수당 강행한 박원순, 속 보이는 대선행보 그만두라
청년수당 강행한 박원순, 속 보이는 대선행보 그만두라 서울시가 어제 청년활동지원비 50만 원씩을 현금으로 2831명에게 지급했다. 취업 의지가 있는 저소득층 청…
한번도의 정세가 심상치 않다
진작에 접한 칼럼인데 서경석 목사님이 편집 발행하시는 UP KOREA가 출처이며 2015년3월25일자 정연태 국가혁신포럼회장의 칼럼임을 확인하고 이제야 전송합…
미셸과 샌더스의 감동 연설
미셸과 샌더스의 감동 연설고미석 논설위원 “매일 아침 나는 흑인 노예들이 지은 집(백악관)에서 일어나 아름답고 지적인 젊은 흑인 여성으로 자란 두 딸이 백악…
‘소수 아닌 모두를 위한 경제’ 내건 英보수당 여성총리
‘소수 아닌 모두를 위한 경제’ 내건 英보수당 여성총리 영국 집권 보수당의 테리사 메이 내무장관이 13일(현지 시간) 영국의 76대 총리에 취임했다. 신임 메이 총…
박근혜와 유승민·사드·고등어
박근혜와 유승민·사드·고등어김진 논설위원 사람들은 쉽게 분노·불안·충격에 빠지곤 한다. 과잉 정서에 사로잡히기도 한다. 광우병과 세월호가 그러했다. 대…
일본은 중국에 어떻게 당했나
일본은 중국에 어떻게 당했나선우정 논설위원 다층적 외교 문제를 국민 정서로 대했다가 상처만 남았다파상적 경제 보복은 경제 논리로 버티자 극복할 수 있었다…
 
 
배너
배너
주요활동 세미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단법인 아시아태평양공동체 / 06329 서울 강남구 개포로82길11, 601호 / Tel: 02)445-0672, Fax: 02)445-0673, E-mail: aprc@hanmail.net

미디어온 - 인터넷 미디어 솔루션 1위